Contents

통일기금의 유용성분석

박진

Altmetric
  • 0 WEB OF SCIENCE
  • 0 SCOPUS
Abstract

통일기금의 목적은 현재의 소비를 줄이고 총저축(정부저축+민간저축)을 증가시키는 것이다. 그럼으로써 현재의 부를 통일이 되는 시점으로 이전시키고자 하는 것이다. 과연 이 목적은 달성될 수 있는가? 본 연구는 이에 대한 이론적인 분석을 시도하고 있다. 국채를 발행하여 조세의 부과시점을 달리하더라도 경제주체의 소비수준은 변화하지 않는다는 주장이 있다(대등정리, Ricardian Equivalence Theorem) 통일기금을 조성하는 것도 국채발행과 비교하여 부의 이전방향이 다를 뿐 징세시점의 변화라는 점은 동일하다. 따라서 대등정리에 의하면 통일기금의 목적은 달성될 수 없다. 조성된 통일기금 만큼 민간저축이 감소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통일기금에는 국채와 구별되는 두가지 본질적인 특징이 있다. 통일시점과 통일비용이 모두 불확실하다는 점이다. 이 두가지 불확실성은 미래의 가처분소득을 불확실하게 한다. 이와 같이 미래소득이 불확실할 때에는 대등정리가 성립하지 않는다는 것이 종래의 연구결과였다. 그러나 본고는 2기 중첩세대모형 (Overlapping Generations Model)을 이용하여 이 두가지 불확실성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대등정리가 성립함을 보이고 있다. 즉 통일기금은 민간저축을 감소시키므로 총저축을 변화시키지 못한다.

Issue Date
1995-04
Publisher
한국개발연구원
Citation
한국개발연구, v.17, no.1, pp.127 - 144, 1995
DOI
10.23895/kdijep.1995.17.1.127
Journal Title
한국개발연구
Start Page
127
End Page
144
Language
Korean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Click the button and follow the links to connect to the full text. (KDI CL members only)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