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ents

외환위기 이후 환율안정화에 대한 통화정책의 효과: 우리나라의 일별자료를 중심으로

조동철 / West, Kenneth D. / 홍성철

Altmetric
  • 0 WEB OF SCIENCE
  • 0 SCOPUS
Abstract

본 연구는 외환위기 발생 이후 취해진 고금리정책이 이후의 환율안정에 기여하였는가를 살펴보고 있다. 완전 변동환율제도로 이행된 1997년 12월 이후의 일별자료를 대상으로 표준적인 시계열모형을 사용하여 분석한 주요 결과는 금리상승이 환율의 평가절상을 유도하였다는 것이다. 축약형모형(reduced form regression)에서 나타난 환율의 금리에 대한 탄력성은 부도율과 같은 위험(risk)변수를 통제한 단순회귀방정식뿐 아니라 VAR모형에서도 1을 소폭 상회하는 정도의 추정치를 얻을 수 있었다. 이러한 결과는 비록 외환위기 이후 환율안정화의 가장 큰 원동력이 외환유동성의 회복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외환유동성이 회복될 때까지 단기적으로는 고금리정책이 환율안정화를 위하여 부분적으로 기여하였음을 시사한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Issue Date
1999
Publisher
한국개발연구원
Citation
KDI 정책연구, v.21, no.3,4, pp.63 - 104, 1999
DOI
10.23895/kdijep.1999.21.3-4.63
Journal Title
KDI 정책연구
Start Page
63
End Page
104
ISSN
1738-656X
Language
Korean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Click the button and follow the links to connect to the full text. (KDI CL members only)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